블로그 이미지
ivy알래스카
한국인 최초로 알래스카의 구석구석을 발로 뛰면서 다양한 경험과 여행을 통한 알래스카 전문가 입니다. "인생을 시작하려면 알래스카를 가라"는 말을 들려드리고 싶습니다. 알래스카는 무한한 도전과 가능성을 갖고있는 마지막 남은 미 개척지이기도 합니다. 젖과 꿀이 흐르는 "알래스카" 자연속의 삶이 그립다면 언제라도 알래스카로 오시기 바랍니다

calendar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Recent Comment

Archive

2019.08.03 06:29 알래스카 자유게시판

알래스카에는 다양한 천연 보약 등이 있습니다.

한국에서는 몸에 좋다고 하면 까마귀도 잡아먹는 세상인데, 알래스카에서는

굳이 그럴 필요가 없습니다.

주변에 자연에서 자라나는 야생 천연 보약들이 즐비하기 때문입니다.

작년에도 한번 소개를 했던 마가목은 한국의 미세먼지로 고통 받는 

분들에게 아주 좋은 약초입니다.

기침을 하거나 기관지가 약해 목이 아프고 , 붓는 경우 마가목을 술로 담가

한잔씩 마시거나 , 발효를 해서 드시면 기관지를 보호 할 수 있습니다.

 

특히, 폐결핵에 아주 탁월한 효능이 있다고 합니다.

마가목의 줄기와 껍질까지도 그 효능이 뛰어나 36가지의 중풍을 고치거나

예방을 할 수 있다고 하니.마가목의 효능은 정말 말로 다 표현하기 

힘들 정도입니다.

보통 다들 술을 담아 먹는데 술을 드시지 못하는 분들은 발효를 하기도

합니다.

연어와 불로초도 지금이 제일 성수기입니다.

 

알래스카에서는 도시를 잠시만 벗어나도 야생에서 자라나는 마가목을

만나 볼 수 있습니다.

 

마가목 열매는 한해를 건너서 열리는 경우가 많습니다.

그래서, 금년에 풍작인 나무에서는 내년에는 잘 열리지 않는 경우가

많이 생깁니다.

 

 그리고, 지금은 한창 연어 철이라 다들 연어 손질하는데

여념이 없습니다.

그리고, 연어 손 맛을 보기 위해 전 세계에서 알래스카로 낚시 여행을 

오기도 합니다.

 

진시황이 찾아 헤매었다는 불로초 주입니다.

혈액순환을 돕는 성분이 많아 나이가 드신 분들에게 더욱 그 효과가

뛰어납니다.

거의 만병통치라 알려진 불로초입니다.

 

앞에는 블루베리가 가득하고 , 하얀 설산을 마주하며 베리를 따는 하루의 일상은

농부의 심정이 되어 수확의 기쁨을 나누게 됩니다.

가정과 직장 모두 대박 나세요 ^*^

posted by 알래스카 여행작가 ivy알래스카

댓글을 달아 주세요